에버스케일은 스마트 컨트랙트의 다중 스레드 실행에 중점을 둔 고속 기술 블록체인입니다. 그 이름은 무한히 확장 가능하다는 뜻입니다.

처음에 블록체인은 텔레그램 팀이 개발한 오픈 소스 TON 블록체인과 EverX에서 만든 추가 기능을 기반으로 했기 때문에 프리톤이라고 불렸습니다.

프리톤은 2020년 5월 7일 개발자, 밸리데이터 및 암호화 지지자 커뮤니티에 의해 출시되었습니다. 해당 에코시스템의 주요 개발자인 EverX를 포함하여 총 23개 회사가 출시에 참여했습니다.

시간이 지남에 따라 프리톤의 코어가 크게 수정되고 개선되었습니다. 프로젝트의 이데올로기와 추가 개발 방향을 정의한 프로젝트의 새로운 프로그램 문서가 작성되었습니다.

2021년 11월, 다른 TON 기반 프로젝트와 혼동을 피하기 위해 프로젝트 이름이 에버스케일로 변경되었습니다.

에버스케일 블록체인 개발 개념은 다음 원칙을 기반으로 합니다.

  • 능력주의 토큰 배포. 토큰은 콘테스트에 참여하고 우승하고, 에코시스템 발전에 기여하고, 에버스케일 커뮤니티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얻을 수 있습니다.
  • BFTG(Byzantine Fault Tolerant Governance) 스마트 컨트랙트 시스템을 사용하는 분산형 커뮤니티 거버넌스.
  • 블록체인 운영은 검증인에 의해 유지되며, 합의는 지분 증명을 기반으로 하며, BFT(Byzantine Fault Tolerant) 알고리즘이 사용됩니다. 이후 합의는 기존 SMV(Soft Majority Voting)로 변경됩니다.
  • 각각 속성과 본래의 토큰이 있는 다양한 블록체인 또는 워크체인의 존재. 분산된 데이터 저장(Drivechain) 및 아카이브(Icechain)를 위해 별도의 워크체인이 설계되었습니다.
  • 스마트 컨트랙트의 다중 스레드 실행. 워크체인은 계산이 수행되는 스레드로 분할됩니다. 부하에 따라 스레드 수는 역동적으로 증가하거나 감소합니다. 모든 스레드는 메인 블록체인 체인인 마스터체인을 통해 제어됩니다.
  • Web Free 개념은 디봇 기술 덕분에 웹 사이트와 같은 중개자를 우회하여 사용자와 블록체인 간의 직접적인 상호 작용을 의미합니다.


프로젝트 백서에서 에버스케일에 대한 전체 정보를 배울 수 있습니다.

에버스케일은 현재까지의 공개 네트워크에서 63,000TPS로 가장 높은 처리량을 자랑하는 블록체인입니다. 블록체인 아키텍처를 통해 컴퓨팅은 초당 백만 건 이상의 트랜잭션 부하로 확장할 수 있습니다.

서프 프로필을 만들면 에버스케일 커뮤니티의 일원이 됩니다.